오늘은 동래읍성도서관 휴관일입니다.


주 메뉴


어느 날, 우리 집 고양이가 말했다

어느 날, 우리 집 고양이가 말했다

  • 저자 박정안
  • 출판사 노란상상
  • 출판년도 2019년
  • 청구기호 아동도서 813.8-649
  • 책위치 어린이자료실
  • 주제 문학
‘강아지나 고양이가 말을 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?’ 그런데 〈어느 날, 우리 집 고양이가 말했다〉 이야기 속의 세린이에게 상상만 하던 일이 실제로 일어났어요! 세린이가 키우던 고양이 바다와 태양이가 정말 사람처럼 말도 하고 두 발로 걷기도 하지 뭐예요? 바다와 태양이는 사람처럼 근사하게 살게 해...
목록으로

도서관 소개 이용안내 자료검색 문화강좌 도서관행사 참여마당 마이페이지